출석 순위

  • 자료가 없습니다.

업로더 순위

  • 위젯설정에서 추출모드를 설정해 주세요.

댓글러 순위

  • 위젯설정에서 추출모드를 설정해 주세요.

팔로우 순위

  • 위젯설정에서 추출모드를 설정해 주세요.

썰&판

(배꼽주의)미국에 처음왔을때 일어났던 썰 들

짱구는 목말라 12 1,749

 

 

 

오늘의유머에 올라왔었던 글인데 여러편이 있었거든? 다 한꺼번에 퍼옴 ㅋㅋㅋㅋ

 

내가 딱 글쓴이보다 두세살 많던 나이에 미국유학갔었어서...내동생도 초딩저학년이었고

진짜 이런 일들이 비일비재하게 많았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웃기고 공감가서 같이보려고 가져왔당 문제있음 말해죠 ♡

 

 

1편

 

작성자는 초등학교 4학년때 미국에 처음옴

처음왔을때 영어를 잘못함 ㅋㅋ고로 아빠는 그런내가 한인타운에 가는것보단 깡촌에가서
영어를빨리배우길원해 텍사스에있는 알칸소라는 깡깡깡촌으로 갔음..... 중국마켓이 차로 2시간걸렸었음..


1.미세스 베이커 쌤 반에 반배정을 받고 들어갔는데

선생님손에는 우리 아빠머리만한 지구본이있었고

아이들에게 한국이란 나라가 어디있는지 친절하게알려줌

하지만 머리에 똥밖에안들은 애들덕분에 쪽빠리 라고도 불림 (나중에 대참사가 일어남)

2. 미국 초등학교는 간식시간이있어서 20분동안 싸온간식을 먹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지금생각해도웃기네 ㅋㅋㅋㅋㅋㅋㅋ

ㅋ엄마가.....또르르르 김밥을싸준거임...........

다른애들 초코과자나 오레오....씨리얼이딴거 먹는데

혼자 젓가락으로 김밥을 묵묵히 집어먹음

아이들은 매우 경건하게 쳐다봄.................

그러고 점심은또 먹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중에 대참사가일어남)

3. 작성자의 동생은 초등학교1학년으로 더 어렸는데

영어를 더못하고 낮을 엄청 가려서 매일 내가 통역을해줘야했음

어느날 보건실에서 나를 급하게 찾아서 달려감

동생은 엉엉울고있고 선생님은 당황해서 나보고 통역해달라고햇음

그래서 내가 "야 왜울어 배아파?" 그러니까

동생이"언니야 똥나오는데 화장실을 안보내준다..........ㅜㅜㅜㅜㅜㅜㅜ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문제는 똥마려워서 화장실가야된다를 영어로못해서 결국엄마를 부름

근데 우리엄마도 영어를 못했어서 결국 조퇴하고집에가서 똥쌈

4. 내영어이름은 당시 써니였음. 그래서 날씨만 맑으면 내이름이 놀림거리가 되곤했는데

 

어느날 어떤남자애가 도가 지나칠정도로 놀려서 쉬는시간에 눈물을 터트렸음

근데 레알 한 오분쯤후부터 천둥번개가 치기 시작함 그리고 비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애들은 써니가 하늘을 다스릴줄안다며 역시 동양인들은 요술을 부릴줄안다고 나한테 다쫄음.

그래서 그권력으로 유부초밥이랑 초코바랑 바꿔먹음

그남자애 유부초밥먹다 울었음 그래서 난 결국 교장실감 왜 싫다는데 바꿨냐고

5. 당시 학교에선 욕하는거에있어서 엄했는데 욕이라고 해봤자 알지도못했지만 쌰랍 은 잘알고있었음

여기서 2번의 대참사가 터지는데 그날도 폴이라는 새끼가 자꾸 너 지 지? 쮱짱쫑 이러면서 놀리는거임

하도빡친나는 " 쌰랍 오어 유 페이스 씩"

"닥쳐 안그럼 니 얼굴 아파" 라고말했고

그남자애는 듣자마자 경기를 일으키며 울었음 지금생각해도 빡치네 때리지도 않았는데

결국 교장실에 끌려가서 왜 욕했냐고 했는데 차마영어를못해서

" 미 코리안 폴 쎄이 미 차이나"

"나 한국인인데 저새끼가 자꾸라잖아"

라고 말했고 교장선생님이 그남자애 불러다 노트에 코리아라는단어 40번써오게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꼴좋다 그러고나서 차이나라고 또놀리면 책상에 김밥꺼내놓고 나무젓가락 천천히 눈앞에서 두개로 쪼개면 쫄아서 도망감

6. 쓰다보니길어지네..하나만더써야지 ..졸리당 음 웃겼던게 ㅋㅋㅋㅋㅋㅋㅋㅋ

 

나는 웃으면 옆사람을 툭툭치는버릇이있음ㅋㅋㅋㅋㅋ빵터지면 ㅋㅋㅋㅋㅋㅋㅋ

막옆사람을 때림 근데 그날도 평화로운날이었음

나는 어떤애가 애플파이를 가져와서 김밥이랑 바꿔먹자니까 싫다며

결국 걔가 지애플파이를 혼자먹으려다 떨군장면을보고 너무꼬수워서

막 웃다 옆에 에슐리라는년을 좀 때림 하지만 신명나게 웃으며 살짝때림 근데 그년은
"오마이갓!!!!!!써니!!!!!유캔틁힛미 롸익퉷!!!!!!!뎃쯔쏘루우드"
"신이시여!!!!!!!!!!개!!!!!!때리지말라고!!!거지같"
이라고하면서 날 또 교장실로보냄 그때 나도당황스러워서 손에 김밥한줄들고 교장실갔는데
교장이 이번에 또왜왔냐고 물어봐서
"미 스마일 힛 쏘리"
"나웃을때 사람때리는 버릇이좀있는데 정말죄송합니다 어휴백인년들은 참 까다롭네요 시정하겠습니다"

라고말했는데 교장은 내김밥만자꾸쳐다보는거임
그러면서 " 왓츠뎃 블랙띵?" "저까만거뭐냐" 그래서 "아 !!!잇츠 김" "김" 근데 김이 영어로생각이안나는거임그래서 걍

"씨.......커ㅇ밍"

"바다에서 채집되는 해조류입니다"

그랬더니 선생은 문어먹물인줄알고 악토푸스 악토푸스 그럼

빡쳐서 걍한줄주고옴 결국 김밥달라는소리

쓰고나니안웃기네...........
생각해보니 이런저런일이 많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추억돋네.........

 

 

----------

 

2편

 

그냥 쓴건데 생각했던것보다많은 분들이2편을 원하셔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쫌 설렜다..많이

일단 설명좀하고들어가면작성자는 당시초4현재20살 여자고요

4땐 한국에 동막골정도되는 알칸소라는 깡촌에서 살았고 현재는 뉴욕에서 살고있습니다

맞춤법 안좋아도 이해해주세요 ㅠㅠ

김밥은 ㅋㅋㅋㅋㅋㅋㅋ하......초등학교졸업할때까지 싸가지고 다녔구요

김밥을 전파하지는 못했습니다ㅋ

교장선생이 문어먹물"악토푸스"라고 잘못된정보를 뿌리는 바람에

아무도 먹으려 들지않았거든요.........맛만좋구만

그럼 오늘도6개풀겠습니다.아 창피해

1.미국초등학교도 악기를 배웠었는데

초반5개월은 자기가하고싶은 악기를 가져와서 스스로공부하고 나머지는 리코더를 했었음

물론나는 한국초등학교 저학년때 리코더를 마스터했었지만그게문제가아님

자기가하고싶은 악기를 가져오라고한날 엄마한테말했더니

집에 당장 악기가없다며 내손에 한국에서 가져온 소고를 쥐어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소고....................그래서 나는 아무생각없이 학교에 들고갔고

다들 트라이앵글 리코더 캐스터네츠 실로폰 이딴거 들거왔는데 나만 소고들고옴.......

소고머리부분에 금색은색 실들이 나풀거리며 붙어있었고......또르르르 애들은 정말 나를 신기한 생물쳐다보듯이봤음

하지만난 쿨하게 소고를 연주했음

자진모리장단에 맞춰서 타타탈타타ㅏㄱ타가 틱틱 타타타타탙 틱틱 거리며 소고를 쳤음 심지어 뛰어다니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촌시골음악쌤은 소리가 매우청량하다며 아이들에게 내 소고소리에 맞춰서 화음을 내보라고했고

결국난 음악시간만되면 강당중간에 서서 원을그리며 뛰며 소고를 쳐야했음학예회때도 소고친건자랑

2.그렇게 소고타임이 끝나고 애들 모두다 리코더를 연습하기 시작함

그당시 리코더로 불수있는 악보를 선생님이 나눠줬었는데

종이를 하나마스터하면 선생님은 흰줄부터 까만줄까지 태권도 띠 따듯이 줄을 리코터파일에 묶어줬음

그니까 도레미파솔라시도를 불줄알면 흰줄 그다음부턴 조금씩 어려워졌음

하지만나는 이미 한국에있을때 리코더로 아리랑까지 마스터해왔기때문에

촌동네 애들이 도레미파솔라시도 연습할때 혼자 너무지루해서 가만히 앉아있었음

선생님은 내가 왕따라도 당하는줄알고

"써니 왓쯔뤄어엉 알류 해빙 할드탐 윗 마 클뤠스?"

"써니야 내수업에 무슨문제라도......"그러며 나를 학교후에 따로부름

리코더를 들고 아무생각없이 선생교실로갔더니 선생님이 시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컴퓨터 화면에 소고를 띄워놓고 손으로 가르키며

"유워나뚜디스??으흠?이즈뎃 와츄원트?"

"니이거하고싶냐?"그러는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완전 당황한나는 아니라고 난 리코더를 잘불기때문에 지루한거라고 말하고싶었는데

영어가안됨.......그래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한참을 곰곰히 생각하다 리코더를 입에 물고 아리랑을 부르기시작했음..........

삘리삘리리 삘리삘릴리 삘릴리리흴리 희의희 쀨릴리 이히이히이 쀨리히이릴리

아리아리랑 쓰리쓰리랑 아라리가 났네 에에에에 아리랑 으흥흐응 아라리가낫네

선생님은 아무말도 못하고 두손을 입에 대곤 내 아리랑이 끝날때까지 가만히 계시다 말없이 나를 보내셨음

그리고 다음수업때 금줄을 파일에 묶어주시며 애들앞에서 또 아리랑을 부르게 시켰고

짜증은났지만 금줄에 대한 예의가아닌거같아신명나게 리코더를 불고 교장실로 불려가서 교장선생님앞에서한번더불고 상장받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WORLD'S BEST STUDENT""세계 최고 학생상"

3.상장하니까 어이없던 상장이받은게 하나있었는데

당시 내가 학교에 온지얼마안됬을때였음 레디아라는 여자애랑 특히 친해졌었는데

그날 도서관에서 컴퓨터로 영어 레벨테스트를 보는날이었음

나는 뭔개소린지 하나도모르니까 레벨1에서 이미 다찍고 흥얼거리며 있는데

미국은 개인주의가 한국보다 자연스러운편이라 시험이끝나면 걍 지혼자 반으로 올라감

하지만 나는 한국여자인가봉가 레디아가 몇문제 안남았길래 걍 기다려주려고 의자 끌고와서 옆에 앉아있는데

갑자기 저멀리서 선생님이 뛰어오면서 나에게

"오마이가아아아ㅏㅅ 써니!!!!!알류 웨이링 폴 레디아????????????유쏘쓰윗~어허"

"어머 너 지금 친구기다려주는거니??????????너무 달다"

그래서나는 영어를 못하니까

"프렌즈 웨잇"

"걍친구니까 기다리는거 왜?안돼여?"이런뜻이었는데.... 선생은

"친구란 한명이 다른한명보다 조금 앞선다고하더라도 서로 이해하고 도와가며 함께 걸어가는 것이다"정도로 받아들였나봄ㅋㅋㅋㅋㅋㅋ

그달 말에 전교생앞에서"WORLD'S GREATEST STUDENT" "세계 최강 학생상"받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밑에 조그마낳게

"웨이팅뽀 쁘렌드 엣더 라이브러리" "도서관에서 친구기다려줌"이라고적혀있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내가 미국에 처음오고 얼마안가서 미국캠프를 일주일동안 가게됬음

물론 산속자연캠프라 막 애벌래랑 놀고 거미랑 친구하고 그런캠프였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

그캠프 음식이 입에 너무너무 맞지가 않는거임 대충 뭐 너무느끼하거나 너무짜거나 ㅜㅜ

그래서 난 사탕이나 쪼꼴렛조금으로 버티고있었고 ㅋㅋㅋㅋㅋㅋㅋ아이캠프에서 웃긴일 많은데 여튼 ㅋㅋㅋㅋㅋㅋㅋ

그날도 어김없이 점심을 받긴 받아야해서 줄서있는데 양송이버섯튀김같은게 있는거임 ㅋㅋㅋㅋㅋㅋㅋ

뭐 버섯싫어하는사람도 많겠지만 난 버섯을 매우좋아했음 근데 양송이가 통채로 튀겨져있었고

나는 그거라도 먹고 살아야겠다고 세개를 집어옴 자리에앉아서 씐나가지고 뜨거운버섯을 한입딱물었음 근데 안에서 ㅎㅎㅎㅎ

......지금생각해도 빡치네.......초콜렛시럽이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ㅋㅋㅋㅋㅋ

입안에 쫙퍼지는거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버섯과 초콜렛시럽...........ㅋㅋㅋㅋㅋㅋ하.....잊혀지지않는다.........

그때난 조용히 일어나서 입닫은채로 숙소뒤로돌아감 그리고 숙소바로뒤에 다토하고 버렸는데 그맛이 아직도 잊혀지지않음

(나중에 대참사가일어남)

5.그 캠프에서 하루는 애들다 수영복을입고 숙소앞 강에서 다들수영을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도 수영을 어렸을때부터 배워왔기때문에 스스럼없이 애들과 두시간은 미친듯이 물장구를치며놀았음

막 다이빙 대회도 하고ㅋㅋㅋ 누가 더아프게 떨어지나 내가주최해서 하는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당시 진짜 뚱뚱했던남자애가 배로 물에 떨어졌는데 마치 물이 싸대기를 때리듯 그남자 배를강타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그남자애 지가 그렇게 떨어져놓고 지금생각하니또빡치네 엉엉울면서 빨개진배 쥐어싸고 선생님들에게 뛰어감

그리고결국 내가혼남 근데 이게 본론이아니라

그래서 그 강물을 한 적어도 두바가지는 코로들어가고 입으로 들어가며 애들과 신나게 놀았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날 오후에는 우리가 눈으로 볼수없는 미생물을 체취해 현미경으로 보는시간이었는데

선생님이 조그마한 유리컵을 주며 저기 저 강에가서 물을 조금씩 떠오라함................그러곤

그 강물에서 체취한 물을 가져와서 현미경으로보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안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징그러운 ㅋㅋㅋㅋㅋㅋ미생물들이미친듯이 돌아다니는거임....아..아메바인가..........하......

.근데 난 어제 저물을 두바가지정도마셨고........ 그때 현미경안에서 빨빨돌아다니던 애들의 형체가 잊혀지지않음....

유머는 그다음날에도 강에서 수영을했는데애들다 젓가락처럼 서있기만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물안마시려곸ㅋㅋ허리꼿꼿히 펴고 물속에서 다 걸어다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방아깨빈줄

6.어느날 아침 나는 아빠한테""이영어로뭐냐고 물어봄 아빠는

"씨위드"라고 말해주셨고 나는 아무생각없이 학교를감

그날도뭐 엄마가 싸준김밥을 먹으며 친구들이랑 수다를떨고있는데 그날따라선생님이 와서맛있겠다며 한개만달라고함

(회상)

"오우 써니 뎃 룩스 붸리구우우우욷 캔아이햅 원?"

"한입만"

근데 나는 김이뭐냐고 물어보는줄알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만나는사람들마다 맨날김이뭐냐고 물어봐서 신나서 대답함

"위드!!!!!!!!!!!!!!!위드!!!!!!!!!!!!!!!디스이즈 위드!!!!!!!"

"마리화나에요 이거 까만거 대마초잎이라구요 헤헤!!!!!!!!"

선생님 완전 당황해서 와아아아ㅏ아아아ㅏ아앗!!!!!!!!!!!!!!!!!!!!!!!저 까만게 마리화나 냐며날 끌고 김밥을 끌고 교장실로감

대머리 교장선생님이 다시 차근차근 저 까만게 악토푸스가 아니냐고 물었고

나는 당당하게"위드!!!!!!!!마이파파쎄이 위드!!!!!!"

"아빠가 대마초라고함!!!!!!!!!!!!!!!!"

이라고 외쳤고 교장선생님이 아빠한테 바로 콜때려서 학교로 불려옴......아빠는 교장선생님과 삼십분넘게 면담했고

결국 그날 김은 김으로써의 제자리를 찾게되었고 나는 아빠에게 불꽃잔소리를 듣게되었음..

또쓰고보니 재미없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ㅈㅅ...

..그래도 덧글하나하나에 설랜다..... 100번씩읽음요


-----


3편


이런저런 하고싶은 말들이 너무많지만 다 생략하고 한두마디만 하고 3편연재하겠습니다
덧글달아주시고 관심가져주시는 분들 한분한분 다 감사하구요 오유분들이 친히 다른싸이트 포탈
열어주셔서 페이스북 웃대 엽혹진 쭉방 여시등등 몰래 덧글다챙겨보고있..음 설렘ㅎ..

1.알칸소라는 깡촌은 말그대로 갑중의갑 차를몰고 길을나가면 그냥 길거리에 소들이 걸어다님ㅋㅋㅋㅋㅋㅋㅋㅋ
이건뭐 소가 나인지 내가 소인지……… 어느날도 다름없이 스쿨버스를 타고 집에 가고있었음.
스탑싸인에서 버스가 멈춰섰는데 갑자기 통 하는 경쾌한 소리와함께 털썩하고 뭔가쓰러졌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애들다 우어어러얼어ㅓㅓ어ㅓㅇ 하면서 유리창으로 쳐다보니 소한마리가 쓰러져있고 저멀리서 뚱뚱한 할아버지가 막 뛰어왔음
(회상)
"마 카우우우우ㅜ웅 오우노오오오오 마카우우우ㅜㅇ우웅 스딻!!!!!!!!!!!!!!!!!!"
"내소"
할아버지도이런일은 처음이라 많이당황했는지 운전기사에게 폭풍눈물을글썽이며 말을이어갔음
"아퀜 뷜륍잇!!!!!!!!!!!!!!!!!! 아퀜뷜립잇!!!!!!!!!!!!!!!마 뷉!!!!!마뷉!!!!!!!!!!!!!!!!!!!"
"내소…..내소!!!!!!!!!!!! 하!!!!!!!!!!!!!!!!!!!!!!!!!!!!!!!"
운전기사아저씨도 당황했는지 미안하다며 연거푸 사과를했고
소시체를 치워야 차가움직이고 그래야 우리가 집에갈수있었기 때문에 어쩔수없이 두분이서 서로 눈물을 닦아주며 소시체를 치우기로함난 위닝을하지못해 버스에서 빡친채로 소리질렀음
"카우 슬립 !!!!!!!!!!!!!!!"
"분명히 소가 차가 멈춘후에와서 받은거같은데 이론적으로따지고보면 그정도의 강도에선 소가죽은거같지가않아!!!!!!!!!!!!!!!!!!위닝!!!!!!!!!!!!!!내위닝!!!!!!!!!"
하지만 버스안에 감금되있던내소리가 들릴일은 없었고
소주인아저씨가 소의마지막길을 빌어줘야한다며 소의 배를 쓱쓱 쓰다듬으며 뭐라중얼거림
근데 갑자기 소가 "이..하으흥이힝" 하면서일어나는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미친소새끼아직도생각하니까빡치네…..
그러자 갑자기 차안에있던애들이"와아아아ㅏ아ㅏㅅ 써니!!!!!!!!!!!!!!!!!!!!!뫄이꽛!!!!!!!!!! 아이뉴윗!!!!!!아이뉴윗!!!!!!!!!!!!!!!"
대충 내가 소가 자고있다고 소리지른걸 들은 애들은
이번엔 내가 소와 교감을할줄아는줄알고 나를 소의신으로 추앙하기시작했음
지겹다진짜 이젠 하늘론부족해 소까지 다스릴줄아는 동양인이되었고
결국 소는 지갈길가고 나는 그날이후 한달넘게 스쿨버스가 소를지나쳐갈때마다
"써니!!!!!왔이쯔 뒛 콰우 쒜잉 허?허?허?"
"야 저소가뭐래?응?뭐래?소가뭐라고말함??응??"
이따위소리를 들어야만했다

2. 내가 매일매일 점심시간마다 김밥만싸간건아니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뭐유부초밥도싸갔고 주먹밥도싸갔었고…누드김밥도……. 스팸말이ㄷ…
하지만 단연 그중에 당시 사람들을 멘붕으로 몰아넣었던건 울엄마표 멸치주먹밥과 김부각이었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멸치주먹밥은 말그대로 주먹밥에 짜잘한멸치들이 쏙쏙박혀있었는데 애들은 멸치의 눈알과 머리까지씨버먹는 나를 괴물보듯이봤고 작성자는 멸치도 버섯도 좋아했기에 아무생각없이 먹었다 (나중에 대참사가일어남)
하지만 나에게도 조금은 이해할수없었던 김부각…………….하아는사람은 아는김부각……..
김부각은 어떤곳은 달고 어떤곳은 짠게 매력포인트였는데 항상애들은 후라이드 악토푸스워러 라 불렀고
아무리 씨위드라고외쳐도 믿어주지않았다….
내말보단 악토푸스 교장의말이 더 신뢰가있었는가봉가
여튼 이 달달한 바삭한김부각의 매력을 모르는 애들이한심해 조금씩 나눠주는데 망할 나눠주는부분마다 짠거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내가먹는부분은 분명히단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무리 단곳을주려해도!!!!!!! 아무리조금만베어먹고바로그다음부분을줘도!!!!!!!!!!! 난 정확하게 설탕과소금의경계선까지만 먹었고
"오우마와꽛아아아ㅏㅅ!퉽루투투퉤투퉷 써니!!!!!!잇쯔 투 쏠틔!!!!!!오마이깠!!!!!!!!!!!"
"써"
"유 마우스 클린? 스튜핏"
"니양치했냐? 야원래 양치하고먹으면 뭐든써 어휴 멍청한새끼"
결국 먹은 애들은 모두 날 죽일듯이 노려봄
결국 아이들에게 거짓말을 치고 맛없는 김부각을 나눠줬단 이유로 교장실에 갔고
교장선생님에게 갔고 교장선생님에게 김부각 두장을 뺏김
내가장담하는데 분명 컴퓨터하면서 챱챱챠뱌챱챱챱 하면서먹었을꺼임

3. 미국에서 맞는 첫 생일날 이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엄마는 나와제일친한친구 여섯일곱명정도만불러와서 생일파티를 열어준다고했음 그래서 난 아침에 레디아년한테 귓속말로
"써니스벌스데이 투데이 컴"
"나 귀빠진날 오늘이니까애들한테 말하지말고 선물꼭들고 놀러와" 라고했는데
그 이상한 사람가
"오마이까아ㅏㅏㅏ앗!!!!!!!있쯔 써어니쓰 뿰쓰뛔이!!!!!!!!!!!!!!!!!!!!허뤠이!!!!!!!!!!!에블바디!!!!!!!!파리투낫!!!!!!!!!!!!!!!!!!!!!!!!"
"얘생일 오늘이래ㅋㅋㅋㅋㅋㅋㅋㅋ야!!!!!!!!빨떄꼽으러가자!!!!!!!!!!!!!!!허레이!!!!!!!"
그래서 졸지에 하교후 애들 50여명을 끌고 집으로가게되었음………………
우리엄마는 나의 맑은 초인종소리를 듣고 문을 활짝열면서
"해피버쓰데이 마 도털!!!!!!!"
"생일축하해내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50여명의 애들이 똘망똘망한눈으로 서있는걸 보게됨
…………… ㅌㅌ 엄마미안………아직도 엄마의 눈빛이 잊혀지지않아…..
그이후에 아이들은 김밥과 유부초밥 명란젓주먹밥 멸치주먹밥 잡채 불고기를 반강제로 먹고떠남……
체한다고 깍두기꺼내주려는걸 간신히 말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어휴

4. 이건 내절친이엇던 레디아 에게 있었던일인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레디아 아빠는 젊었을 때 도시에서 변호사로일하다 가족과크게 싸운뒤 다떄려치고 농사를지으로 알칸소로 왔음
그러다 여기서 레디아 엄마를 만나 결혼을하게됨 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렇게 레디아를낳고 10년동안 가족과연락을안하고지내다가
어찌어찌 연락이되서 다시가족을만나러 뱅기타고 일ㅇ주일동안떠남 ………
난 개쓸쓸하게 레디아를 기다렸고 레디아가 돌아오고나서 한말에 멘붕아닌 멘붕이왔었음.
레디아아빠는 쌍둥이었는데 둘이 똑같이생겼다고함 하지만 레디아는 말만들었지 만난적은없었음 .
아무생각없이공항에내려서아빠랑 손잡고 나가는데 아빠가 손을흔들고있는거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나..나니?
당황을한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자기아빠랑똑같이생긴사람이 둘이니까 ㅋㅋㅋㅋㅋㅋㅋ
여기도 내아빠고 저기도 내아빠 심지어 저아빠는 결혼도안해서 자식도없어........... 한집에 할아버지 할머니 아빠1 아빠2 그리고 레디아...
그아빠가 찰리와초콜릿공장에나오는 아오구스투스인가 초콜렛엄청던애랑 닮았는데 …….
똑같이생긴 사람이 둘이라고생각하니 섬뜻했음
레디아말로는 일주일동안그집에지내면서 누가내아빤지를 몰라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지못했다고함…….
또르르르 아직도생각해도 신기함….쌍둥이 애기는 많이 상상해왔고봤지만 내아빠가쌍둥이라면……………ㅎㄷㄷㄷ

5. 이날은 하늘이유독 푸른날이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실은기억안남ㅋㅋㅋㅋㅋㅋ
여튼 난 가만히 앉아있는데 폴새끼가 또 시비를털기시작함
"써니 알류 쁘롬 노쓰오얼싸우쓰 코리아?"
"니 북에서왔냐 남에서왔냐"
나는 당황했음………..순간 북과남이 너무햇갈리기시작했고…………
미을 상대를 안하려해도 다른아이들도 정말궁금하다는듯 쳐다봐서…..한참을 곰곰히생각하다
"노…노쓰"
"북한ㅋ" 라고 대답했고 애들은 일동 정적이흘렀다.
정신을 차려보니 또 교장실

"써니 하우디쥬겟투아뭬리카"
"탈북했니?"
도대체 이사람이 나한테 무슨소리를하는지몰랐던나는 걍 "예스 예아 어허 으흠 예스" 라고 대답했고
우리교장 얼굴이 점점심각해지더니 결국 또다시 아빠를 호출했음........
아빠는 가족전부의 여권을들고 학교로와야했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또르르르
아빠는 나때매 가족전부가 간첩으로 깜빵에 갈뻔했다며 진지하게 나때매 못살겠다고
홈스쿨을하는게 어떻냐고물어봤고 그날 난쿨하게 거절함

6. 이건 1화에서 나왔던 대참사인데
결국 나를 라고 놀리던 폴에게 "쌰랍 오어 유어 페이스 씩" "닥쳐 안그럼 니얼굴 아파" 라고 경고를 몇번했지만
선생님이 없으면 틈만나면 나에게와 짱꺠라고 놀렸음 결국 빡이칠대로친나는
간식시간에 내뒤에서 또 짱꿰ㅔ짱꿰 거리는 폴에게 성큼성큼다가가
"한번만더 니 주둥아리에서 차이나라는 소리나와봐 그땐 아주 궁댕이 주차삘태니까" 라고 말하고싶었는데
현실은 "쎼이 차이나!!!!!!!!!!!!!!!!!!!!!!!!!!!!!!!!!!!!!!!!!!!!!!!!!!!!!허????"
"중국 해봐 중국!!!!!!!!!!!!!!!!!!!!!!!!!!!!!!!!!!!!!!!!!!!" 이라고 소릴질렀고
폴은 쫄아서 "차..차이나" 라고말하면
난 또 빡쳐서 "쎼이 차이나!!!!!!!!!!!!!!!!으아아ㅏ아ㅏㄱ 쎼이차이나!!!!!!!!!!!!!!!!!!!!!!!!!" 그랬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러면 또 폴은 울먹거리며 "차…차이나" 그랬고 난 결국터져서 폴을 주먹으로 마구치며
"쎄이 차이다 원모퇌!!!!!!!!!!!!!쎼이!!!!차이나아라아아ㅏㄺ!!!!!!!!!!!!!!!!!!!!!!!!!!!!!!!!!!!!!!!!!!"
"중국이라고 한번만더말해줘!!!!!!!!!!!!!!!!!!!!!!!!!!!!!!!!!!" 라고말하며 결국 교장실에 불려갔음
교장실에선 의도치않게 묵비권을 행사했고 결국 폴이 차이나라고 놀린건사실이기에 둘다 화해하고나왔음..........
그뒤로 폴입에서 차이나라는 단어를 듣지못했음......

아쓰고나니 재미없네 ㅠㅠ 약빨이 떨어졌나.......약빨충전해서 캠프썰들과 (나중에대참사가일어남) 들고오겠습니다
덧글 정말 하나하나 다읽고있어요......어휴 쫌설렌다

 

----

4탄 (마지막)

 

 

사실은 많은분들이 사랑해주실수록 부담감도 커지고해서 삼편까지만할까했는데 ㅜㅜ

또 덧글들보고 그러니까 힘나서 쓰게되네요 항상갑사합니다

혹시 이덧글 보고있음 작성자님 과 정말 사귀고싶어요, 사랑해요, 만나고싶어요 이런글 쓰지마세요 설레서 잠못자니까

 

작성자는 4탄에서는 먼저 1화때 나왔던

김밥먹고 점심도먹었음 (나중에 대참사가일어남) 과 2화에서 초코시럽이 든양송이를먹고 숙소뒤에 뱉음 (나중에 대참사가일어남)

둘을 포함해서 글을 쓰려고함

 

1. 김밥도 먹고 점심도 먹으러갔다 일어났던 대참사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날 수업시간에 우리는 암세포를 사진으로 보게되었고 여러 곳에 암이 생길수도있다 위,장,뇌,입 등등 을 배웠음

역시 가장 임팩트있었던 사진은 입안에 난 암세포들 까만고 조그마한 덩어리들이 입안 곳곳에 나있었음.

그렇게 시간이좀지나고 나는 김밥을 한줄을 혼자 먹었고.. 혹시나했더니 역시나 어휴...

그 많은 양의 김은 내입안 곳곳에 남아있었음. 간식시간후 점심시간이 다가오는데 캐씨년이

" 써어니니니니 알류 익싸이뛰드 뽀 뤈취 뚜데이?"

"밥먹으러가니까신나냐?" 물어보길래 함박웃음으로

" 오브 꼬오오오오ㅇ올스!!!!!!!"

"ㅇ"라고 대답했는데

그때 캐씨가 내 입안에있던 김세포를 발견하게 된거임..

급격하게 표정이 굳은 캐씨는 곧바로 교장선생님께 달려가 내가 구강암이있는거같다며 울고불고 난리를쳤고

결국 난 교장실로 불려감.교장선생님은 처음엔 내가 장난하는줄알고 화를 내시며 내입술에 붙어있던 김쪼가리를 때라고 하심

하지만 말라비틀어진 입술에서 김쪼가리를 급하게 때내려하다보니 김세포와같이 입술이 살짝 찢어서 피가나기 시작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식겁한교장은 아빠에게 전화를 때렸고

아빠는 회사에서 미친듯이달려와 내 입안을확인하곤 말없이 회사로 돌아가셨음.

교장선생님도 입술에 침바를 시간도 주지않았던 자신이 미안했는지 다음날 입술보습제를 선물로주셨고

아빠는 화병으로 휴가를내고 하루종일 앓아누으심 그당시 정말 내가 큰병이라도 걸린줄알았다고..

하지만 이일은 학기초였기에가능했지 나중에 교장이 또 오라고했는데 점심마져먹고간다고 별일아닐꺼라고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작성자는 몸은 미국에있지만 영혼의 30퍼센트는 한국에있었음

그이유는 망할 쥬니어네이버의 동물농장때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초등학생때 동물농장을 안해본 여학생은 있어도 동물 한마리만 키워본 여학생은 없을꺼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는 동물농장 매니아였고 졸업시킨동물만해도 수를샐수없고 통장은 물론 뷔아피였음

동물을 졸업시키기위해선 미친듯이 아이탬을 사다 쳐맥여서 레벨을 올려야만했는데

그와중에서도 와따 아이탬은 역시 크라라의 훈장이었음.

크라라 라는 공주년이 주는 훈장인데 보통 제값을주고산다치면 사고난후 파산신청을해야되는 가격이었음

하지만 공짜로 얻을수있는 방법은 단하나

아이탬 슬라이드라고 아이탬들이 슬라이도 쫙쫙쪼까쪼까쫙 지나가는데

그중에 딱한개의 아이템에 빨간 스티커가 같이나옴 그럼 그스티커를 놓치지않고 클릭하면

그아이탬은 공짜로 내꺼가되는형식이었는데

그날도 학교에서 나는 아이탬슬라이드에 목숨을걸고 크라라의 훈장에 빨간스티커가 뜨기만을 기다리고있었음

근데 쌰발 폴새끼 어휴 이새끼 정말 폴새끼가 다가와서는

" 헤이 써어니 와챠뚜잉???"

"뭐함?" 시비를 털었고 나는

"크라라 비지"

"나지금 크라라훈장 따야되서 바쁘니까 꺼져" 라고 말을했는데이새끼는 내가

" 크라라는요오옹 바쁘니까요오오오오 귀찮게하뮨 삐지꾸얌!!'^' " 라고 알아들었는지

" 오마이 카아아아ㅏㅅ 하하하ㅏ하하하하 크라라 하하하 써니 크레이지 하핳허핳하 유 네임 크라라? 하하하하하 오마이갓 하하하하ㅏㅎ" 니이름이 크라라냐며 개비웃기 시작함 그래서 빡친나는

" 노우!!!!!!!!!!!!!!! 프린세스 크라라!!!!!!!!!!!!!!!!!!!!!!"

"그냥 크라라라고 부르지말고 크라라 공주님이라고 불러!!!!!!!뿌우!!!!!!!!!!!!>3<" 로 알아들었고

결국 쌰발 나는 한달동안 차이나 프린세스 크라라로 불리게 됬었음

이런 자잘한사건이 쌓이고 쌓이고 터져서 쎄이 차이나가 나오게된거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84 (설렘주의)담임 쌤과 결혼하고 첫날밤에 담임쌤이 한 말.jpg 댓글67 발광머리앤 05.25 70925
483 (판)와이프가 너무 얄밉습니다. 댓글12 늑대와참께 05.23 3645
482 판)남편이 장애인이 됬습니다 댓글14 톱과젤리 05.23 39402
481 대박사건 번호땄다! Ssul5 마지막 57분 고통방송 05.23 1847
480 가장 아름다울 수 있는 20대에 뚱뚱한건 세상에서 가장 어리석은 행동인 것 같다 댓글157 6시 내 고환 05.20 3273
479 '여보세요' 라고 전화받았다고 화내는 아빠 댓글6 헨델과그랬데 05.20 1973
478 돈빌려놓고 갚으라니까 신고하겠다는 친구.jpg 단지의제왕 05.20 1604
477 초등학생 3학년이 여고생이랑 사귀는 방법.jpg 댓글21 아기공룡둘째 05.20 2271
476 '강남살인남' 기사에 달린 미1친댓글..... 댓글260 이웃집또털어 05.19 2183
475 조금 아내가 너무 섹시해서 미치겠어요 통키왕피구 05.19 4020
474 전여친과 다녔던 곳을 가는 남친의 행동들 댓글12 발리에서생깐일 05.19 10198
473 판)곡성에 4살 아이 데리고온 아줌마 댓글26 늑대와참께 05.19 20352
472 엉덩국 '강남역살인사건'에 관련된 트위터(ft.다른팰ㄴ주의) 댓글44 단지의제왕 05.19 803
471 오빠없을때 괴롭히는 미친 이중인격 새언니 (소름돋는 새언니) +추가글 많음 댓글20 여자라서 햄볶아요 05.19 2508
열람중 (배꼽주의)미국에 처음왔을때 일어났던 썰 들 댓글12 짱구는 목말라 05.19 1750